광고
광고
로고

[경주시] 경주시, 무단방치 폐자전거‘행복자전거’로 재탄생시켜

- 무단 방치 자전거 수리해 ‘행복자전거’로 재활용, 복지시설 등에 기증

김지영 | 기사입력 2022/01/28 [12:43]

[경주시] 경주시, 무단방치 폐자전거‘행복자전거’로 재탄생시켜

- 무단 방치 자전거 수리해 ‘행복자전거’로 재활용, 복지시설 등에 기증

김지영 | 입력 : 2022/01/28 [12:43]

 

▲ 지난 26일 김호진 경주시 부시장과 전대욱 한수원 기획본부장 등이 함께 참여해 경주애가원과 아동센터 등 복지시설에 행복자전거를 공동기증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경주시

 

경주시는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도로 등지에 무단 방치된 자전거를 수거해 일부 재활용 가능한 자전거를 ‘경주시 행복자전거’로 재탄생시켰다.

 

행복자전거는 지난 26일 김호진 경주시 부시장과 전대욱 한수원 기획본부장 등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경주애가원과 아동센터 등 복지시설에 기증됐다.

 

경주시 행복자전거는 자원 재생과 자전거 이용 활성화를 위해 시행됐다.

 

시는 지난해 11월~12월 두 달 동안 도로와 공공장소, 아파트 등지에 무단으로 장기 방치된 폐자전거 130여대를 수거했으며, 이 중에 상태가 양호한 자전거 80대를 수리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행복자전거 사업은 자원 재활용과 더불어 복지시설에 자전거도 기증하는 뜻깊은 사업으로 소확행 사업의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행복자전거 사업을 지난 2017년부터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는 한수원과 함께 상생 협력사업으로 추진했다.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